태그 : 2011FW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미니마켓 minimarket 11F/W 컬렉션 at something about us

앞서 선보였던 mini for many의 메인 레이블인 Minimarket은 이번 F/W 부터 새롭게 선보이게 되었습니다. 극히 일부 품목만 입고가 될 예정이지만, 이미 미니마켓의 악세서리 라인은 유럽쪽에서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어 검증이 된 바 있는데요, 그 중 시그니처라고 할 수 있는 아이코닉 우드 웻지가 입고 품목에 포함되어 있습니다. 개인적으로도...

에프트룹 F-TROUPE 11F/W 컬렉션 at something about us

이번 11F/W에 선보이 될 영국 슈즈 브랜드 F-TROUPE의 라인업 입니다. 실용적인 부분을 고려하여 가장 무난하게 매치가 가능하면서도 특유의 분위기를 잃지 않는 제품들로 구성을 하게 되었어요. 이미 S/S 시즌에 선보여 많은 인기를 얻었던 Bathing shoes의 F/W 버전인 부츠가 새롭게 입고 가 될 예정이구요, 이 밖에도 가을/겨울에 아주아...

[2011F/W 컬렉션] 드리스 반 노튼 Dries Van Noten/ Ready to wear part.2

왜 이렇게 심장이 뛰는지 모르겠습니다. 그냥 별거 아닌것 같은데 나는 또 한번 자극이 되고 말았네요. 너무 의식적으로 멋을 부린건 아니지만, '나는 이런 센스를 가진 사람이야'라고 무의식적으로 말하는 것 같은 기분이 듭니다. 골드를 이토록 시크하게 풀어내고 그 동안 서랍장 안에 고이 모셔둔 골드링을 다시 한번 꺼내볼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. 부스...

[2011F/W 컬렉션] 셀린느 CELINE/ Ready to wear

-컬렉션 리뷰 (스타일닷컴 발췌)-단 2년 만에 멋쟁이들은 젊고 재능 많은 한 여성이 꽂힌 게 뭔지 파악하느라 계절마다 신경을 곤두세웠다.  셀린을 위해 피비 파일로는 네 번의 런웨이쇼를 발표했을 뿐이다. 하지만 그녀의 미니멀리즘은 패션 판도를 바꿨고, 셀린의 새 상표를 단 가방과 재킷과 팬츠와 코트는 불티나게 팔렸다. 더 굉장한 인기를 증명해...

질샌더 Jil Sander hair&makeup

최근 인터뷰 요청에 의해 11F/W 컬렉션 리뷰를 좀 자세히 볼 필요가 있었습니다. 이래저래 그동안 많이 놓쳤던 부분들을 꽤 집중적으로 보면서 한동안 잊고 지냈던 열의와 함께 하반기 시즌에 대한 전반적인 트렌드나 눈여겨 볼 아이템들을 정리할 시간이 되어 나름에는 많은 공부가 되었어요.지난 11S/S 시즌에 기...

칩먼데이 Cheap Monday 11A/W 컬렉션 at something about us

유난히도 기대가 되는 이번 F/W 칩먼데이 컬렉션. 반 시즌도 전에 돌아올 시즌의 트렌드와 컨셉을 생각하고 order를 하기 까지에는 많은 고민과 생각이 필요로 됩니다. 매 시즌 진행되는 일이기는 하지만 그 때 만큼은 정말 머리 터지도록 생각을 하고 또한 내 가슴의 진실된 이야기를 들으려고 노력하지요. 시즌 기획을 하는 것은 나름의 즐거움도 따...

폴앤앨리스 Paul&alice 2011 f/w 프리젠테이션

Paul&alice의 이번2011 f/w는 서울 패션위크가 아닌 청담동에 위치한 915 industry gallery에서 프리젠테이션형식으로 열렸는데요, 꿈꾸는 듯한 폴앤엘리스의 감성이 좀 더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멋지게 피어났습니다. 한쪽벽에 꽉 차게 채워진 유리창 위로 '아무것도 생각할 수 없어'라고 말하지만, 그 반대편의 새하얀 페인트로 칠해...

헤어 메이크업 트랜드 2011 F/W Hair & Make up Trend

 THE CENTAUR (2011 f/w) 패션은 늘 새로운것을 먼저 제시하고 새로운것을 대중들에게 알려주지만 어떤면에서는 지나간 세월이 가졌던 아름다운것을 다시 상기시켜주곤 합니다. 그러한 면에서 더 센토르의 이번 f/w쇼는 스쳐지나갔던 아름다운것을 우리에게 다시 제시해줬던 쇼로 기억됩니다. 과도하게 부풀린 어깨디테일과 함께 자칫하면...

폴앤앨리스 PAUL&ALICE 2011F/W presentation.

지난 금요일 저녁, 폴앤앨리스 paul&alice의 2011F/W presentation이 있었습니다. 기존의 컬렉션 개념에서 벗어나 단독으로 진행된 프리젠테이션은 보다 프라이빗 하면서도 유동적이고, 그 브랜드가 표현하고자 하는 시즌 컨셉을 자유로운 방식으로 보여주기 때문인지 보다 편안하고 쉽게 이해할 수가 있...
1